본문 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단링크 바로가기

시민토론

아이들의 놀 권리를 보장하는 조례를 만들면 어떨까요? 공유

  • 투표유형 : 토론형 결과공개
  • 투표기간 : 2020.08.13. ~ 2020.09.12. (투표 마감)

시민 여러분의 의견을 수렴한 결과를 공개합니다.

8080 160160 240240 320320 전체인원400 361
  • 결과공개 닫힘
    아이들의 놀 권리를 보장하는 조례를 만들면 어떨까요?


시민 토론  2020.08.13. ~ 2020.09.12.


05.27.  "친구들과 마음껏 뛰놀고 편안한 서울시를  만들어달라”는  시민 제안
07.15.   의제선정단 기획그룹회의 - 공론화 선정 
08.13. ~ 2020.09.12. 온라인 토론 진행,  토론 참여  361명, 369개의 의견2020.08.13. ~ 2020.09.12.
토론 참여자
369개의 의견  중 토론 댓글 354개  데이터 분석


시민토론 놀권리조례 시민의견 분석
아이, 놀이, 권리, 공간, 시간, 건강, 놀권리, 어른, 공부, 놀이터, 성장, 친구, 사회, 학교, 학원, 학습, 교육, 배움, 자유, 부모, 경험, 행복, 미래, 발달
시민토론 공통적 의견 

토론 댓글에서 많이 사용된 단어 조합과 문장들을 분석해 보면
아동-놀이-권리-보장이 큰 축이었습니다.

참여자의 34%(121명)가 놀이의 필요성에 공감
 아동의 신체 및 정서의 건강한 발달을 위해서는 놀권리 확보가 반드시 필요(44명)  
교과 학습과 마찬가지로 지혜와 지식을 습득하는 수단으로 놀이가 효과적(33명)

참여자의 10.4%(37명)는 노는 시간과 방식을 언급
놀이 시간  확보를 위해  공교육에 놀이를 공식적 포함(14명)
친구들과 어울려 놀 수 있는 체험형  놀이 보급 및 관리 인력과 부서 배치(6명)시민토론 공통적 의견 


아동 놀이 권리 보장이라는 큰 축을 바탕으로
놀이가 학습과 배움 그리고 성장과 발달, 행복과 연관이 있다고 시민들이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참여자의  11.8%(44명)가 놀이 공간 조성을 강조
아동청소년 놀이 전용 공간 조성 의견(22명)
누구나 이용 가능한 안전하고 창의적 놀이터 필요(12명) 

참여자의  20.3%(72명)는 경쟁적인 교육환경 개선 필요성에 공감
입시 위주, 경쟁적 교육 환경 해소(28명)
부모의 인식 개선과  양육 방식의 전환을 통한 놀이 시간 확보(14명)결과 및 시사점 

첫째, 놀이는 교과 과정 못지 않게 아동의 성장과 발달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놀 권리 조례 제정이 꼭 필요하다는 시민들의 기대를 확인하였습니다.

둘째, 현재 환경에서 놀 권리를 보장하려면, 놀이 시간이 확보되어야 합니다. 적절한 놀이 방식도 보급되어야 합니다. 이를 전담할 부서와 인력이 필요하다는 제안이 있었습니다.


셋째, 놀 권리 보장을 위해서는 부모의 양육태도와 의지도 중요합니다. 부모, 지자체, 정부가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의견도 확인하였습니다.
시민토론에 서울시가 답합니다. 

첫째, 놀이권 조례가 제정되면 ‘아동 놀이권 보장을 위한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유관 기관들과 협력하여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하겠습니다.
(현재 서울시의회에 <서울특별시 아동의 놀이권 보장을 위한 조례안>이 발의된 상태)
둘째, 관련부서와의 협조를 통해 어린이 놀이시설 및 놀이공간 확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습니다.

셋째, 2년마다  시행하는 '아동종합실태조사'에서 아동의 놀이실태 조사를 강화하겠습니다. 
또,  시민들의 인식전환과 부모의 놀이(양육)시간 확보를 위한 사업도 검토하겠습니다.시민토론에 서울시가 답합니다. 


아이들이 즐겁게 놀면서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서울

서울시가 시민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가겠습니다.
  • 이 토론에서 새로운 제안이 떠오르셨나요?

    유사 제안 바로하기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유사시민제안

    실제 거주지 확인

    주민등록상 거주자만 투표 가능합니다.

    투표자의 실제 거주지 확인이 필요한 투표입니다.

    이름과 주민번호로 투표 가능여부를 확인해 주세요.
    ※거주지 확인 정보는 부정 투표 방지 용도 이외에는 사용되지 않습니다.

    • -
    행정정보공동이용 사전 동의(필수)
    개인정보 제공 동의
    · 관련근거 : 전자정부법 제8조(구비서류의 전자적 확인 등)
    팝업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