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단링크 바로가기

시민제안

  1. 제안접수
    2020.10.29.
  2. 제안검토완료
    2020.10.29.
  3. 50공감 마감
    2020.11.28.
  4. 부서검토
  5. 부서답변
    - 요청전

학부모에게도 하브루타 교육을! 스크랩 공유

이 * * 2020.10.29.

시민의견   : 0

정책분류기획

안녕하세요. 저는 교육청에서 매년 진행 중인 학부모 강사 교육에 하브루타 전문강사 양성교육을 신설 해 주실 것을 제안합니다.

 

저는 유대인 교육방식인 하브루타에 2년 전부터 관심을 많이 가졌습니다. 짝을 이루어 서로 질문하고 토론하고 논쟁하며 배우는 방식을 통해 보다 큰 배움을 얻을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2년 전부터 그림책 하브루타 모임을 통해 하브루타를 공부 해 왔습니다. 올해는 시민참에서 운영하는 동아리 사회참여활동 지원사업을 통해 그림책 하브루타 전문강의를 수강하게 되었습니다. 그 외에도 별도로 다양한 하브루타 강의(명화 하브루타, 음악 하브루타, 역사 하브루타)를 사비로 신청하여 학습 중입니다.

 

우리나라에 처음 하브루타 교육방식을 소개하고 퍼트린 전성수교수님께서 교과서에 하브루타 방식을 도입하도록 노력하셨단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하브루타 방식이 반영된 교과서 일부를 보았습니다. 그 책에는 질문 만들고 그 질문을 만든 이유를 나누는 내용이 있었습니다. 학교 선생님의 경우에는 하브루타 관련 교육이 진행되었으리라 생각합니다. 그렇다고 모든 선생님들께서 질문 만들기가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수업하실 때 하브루타 방식의 장점을 제대로 살리지 못하고 대충 지나갈 염려가 있다고 했습니다.

공교육은 학교선생님들만의 책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 보조를 할 수 있는 학부모들이 있습니다. 그런데 부모들이 자랄 때와 다른 방식의 교과서를 보며 어떻게 지도해야 될지 어려워서 사교육에 의존하는 부모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으로 교과서 속 하브루타를 학부모에게 교육시키면 어떨까라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그래서 모임 내에서 이런 의견들이 제시되었습니다.

 

1. 초등학교 수업 전 시간에 학부모가 그림책 읽어주는 시간에 하브루타를 할 수 있게 교육시키는 게 어떨까요?

그림책 읽어주는 시간이 5~10분 정도에 불과하다. 책 읽는 것만으로도 부담스러워서 겨우겨우 진행 중인데 거기에 하브루타까지 하라고 하면 힘들어 할 것이다.

 

2. 초등학교 도서관에서 봉사활동하는 부모에게 하브루타를 교육시켜서 도서관을 이용하는 학생들에게 하브루타 방식의 책읽기를 하면 어떨까?

도서관에서 하는 봉사는 책 정리 봉사이다. 사서선생님이 있고 봉사로 진행 중이라서 부담스러워 할 것이다.

3. 매년 교육청에서 학부모 전문강사 교육이 있는 것으로 안다. 거기에 하브루타 강사 양성 과정을 넣으면 어떨까?

대부분 교육청에서 진행하는 학부모 강사 양성 과정은 강사가 되려고 오는 부모들이셔서 배워서 학생들에게 전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 좋다.

 

그래서 3안인 교육청에서 진행하는 학부모 강사양성 과정에 하브루타 교육을 신설 해 주실 것을 건의합니다.

1010 2020 3030 4040 전체인원50 1

투표기간 2020.10.29. ~ 2020.11.28.

이 글에서 새로운 제안이 떠오르셨나요?

유사 제안 바로하기